바로가기 메뉴
메뉴 건너뛰기
메인메뉴 바로가기
하단 바로가기

스마트 아산뉴스


본문내용

아산시, AI 차단방역 총력

기사입력 2019.02.11 10:08 최종수정 2019.02.11 10:08

기사내보내기 facebook twitter

- 축협 공동방제단과 축사소독 강화

 

아산시(시장 오세현)는 방역취약농가 및 곡교천변을 중심으로 AI(조류인플루엔자) 차단방역에 총력을 다 하고 있다.

 

시는 축협 공동방제단과 공조해 축사소독을 강화하고 기계적 전파를 차단하기 위한 거점·통제초소를 24시간 운영해 체계적인 방역체계를 구축했다.

 

또 축산농가의 상시소독, 농가 입구와 주변의 충분한 생석회 도포 및 철새유입 방지를 위한 축사관리(그물망정비)등 농가의 자발적 참여를 홍보하고 있다.

 

김만태 축수산과장은 “지난해 곡교천변 야생조류분변에서 4건의 저병원성AI 확진과 지난 1월 천안 야생조류분변에서 (중국)인체감염이 확인된 혈청형 ‘H7N9’이 검출되는 등 매년 이 시기에 고병원성 AI의 발생 위험이 커지고 있다”며 “AI 차단방역에 총력 다하고 있으며 축산농가의 협조를 바란다”고 말했다.

 


공직자 부조리 익명 신고(공직비위.고층.직원칭찬)



문의 아산시콜센터 : 1577-6611