바로가기 메뉴
메뉴 건너뛰기
메인메뉴 바로가기
하단 바로가기

스마트 아산뉴스


본문내용

아산시, 위기청소년 사회안전망 ‘행복라인’ 구축

기사입력 2020.03.19 18:52 최종수정 2020.03.19 18:52

기사내보내기 facebook twitter

- 위기청소년 보호지원 더 탄탄하게

 

 

아산시(시장 오세현)가 위기청소년 사회안전망 행복라인을 구축해 4월 운영에 들어간다.

 

행복라인은 아산, 청소년상담복지센터, 청소년교육문화센터, 청소년문화의집, 청소년 쉼터, 아산경찰서로 구성돼 위기청소년 보호지원을 보다 탄탄히 할 계획이다.

 

시는 행복라인을 통해 위기청소년 발굴과 보호지원에 나설 방침이다. 위기청소년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개인상담, 집단상담, 심리검사, 의료지원서비스 등 다양한 연계서비스를 강화한다.

 

이에 앞서 시는 상담복지센터, 청소년교육문화센터와 함께 코로나19로 우울·불안감 등 심리적 어려움을 느끼고 스트레스를 받는 청소년들에게 코로나19 대응 심리상담지원서비스와 긴급돌봄으로 식사가 어려운 청소년에게 저녁 급식을 제공하고 있다.

 

이와 함께 가정에서만 지내는 청소년들의 신체적·정신적 건강을 위해 온라인 특별활동프로그램 너와 나의 책 읽는 시간, 방콕 요가등 온라인프로그램과 11회 유선연락을 통해 청소년들의 상태를 확인하고 소통하고 있다.

 

청소년 상담 등 기타 자세한 내용은 아산시청소년상담복지센터(041-532-2000)으로 문의하면 된다.

 

시 관계자는 행복라인을 통해 가정학교사회에서 다양한 고통을 겪고 있는 위기청소년들을 조기에 발견하고 상담복지지원서비스를 강화하겠다향후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와 지역아동센터도 연계해 위기청소년 안전망을 더욱 확대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.

 


공직자 부조리 익명 신고(공직비위.고층.직원칭찬)



문의 아산시콜센터 : 1577-6611